정말 많이 미안했던,
그리고 정말 많이 보고싶었던 사람을 만났다.

늘 그렇듯 자기일에 성실하고,
타인을 배려해주는 그런 사람.

내가 항상 그랬듯,
언제나 너의 뒤에서 힘들때 도움이 되는 그런 사람이 되어줄께.

너도 나에게 그런 사람이길 바랄께.
고맙다! 세상에 있어줘서!
by Sungjo Park Joe & Soohy 2005.12.10 23:00

티스토리 툴바